40대 취업 주택관리사가 되는 현실적인 방법

40대에도 퇴직이나 실직을 하게 되는 경우가 빈번한 요즘입니다. 아르바이트나 불안정안 형태의 취업은 생각하기 어렵고 연봉이 조금 낮더라도 안정적인 고정수입이 중요한 40대 취업 중 괜찮은 직업에 대해서 아래에서 살펴보고자 합니다.

 

주택관리사라고 적어놓으니 자격증 이야기 같지만 그런 내용은 아닙니다. 진짜 40대 취업을 희망하는 분들 중 현실적으로 맞는 분들이 계실 거라고 생각됩니다.

 

40대 취업 대해

확실한 경력과 스펙을 가진 분들은 다른 회사로의 이직이나 재취업이 가능하겠지만 그렇지 못한 상황에 있는 경우가 훨씬 많습니다. 또 현실적으로 남자 여자에 따라서 상황은 또 다를 수밖에 없는데요, 초기 눈높이를 조금만 낮추고 열정을 가지고 있으면 누구든지(범죄자만 아니라면) 도전해 볼 수 있는 주택관리사를 알아보겠습니다.

 

    주택관리사 직업에 대해

     

    우리나라에 많고 많은 아파트를 관리하는 일입니다. 아파트 관리사무소에서 기계나 전기시설, 놀이터, 주차장, 토목, 조경 등 입주자들의 공동 시설들에 대한 유지, 안전관리를 하는 직업입니다. 

     

    근무형태는 매일 출퇴근부터 하는 업무에 따라 격일제 등 다양합니다. 이건 소속된 아파트에 따라서 다 다르기 때문에 다양한 근무형태를 가지고 있다고 보시면 될 것 같네요.

     

    평균적인 첫 연봉은 2800~3200만 원 대 입니다. 고액의 연봉은 아니지만 꾸준하게 안정적인 수입이고 더 아래 이야기하겠지만 노력에 따라서 급여 부분은 따라온다고 생각합니다.

     

    아파트-전경
    신도시 아파트

     

    취업 방법

    취업사이트인 잡코리아나 사람인 같은 사이트를 아시나요? 일반적인 회사나 사업장에서 구인광고를 올리고 사람을 모집하는 곳인데, 주택관리사의 경우 구인광고를 대한주택관리사협회에서 찾아볼 수 있습니다. 

     

    중요한 것은 많은 분들이 주택관리사 같은 자격증이 무조건 있어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 같습니다. 물론 자격증을 가지고 있으면 더 좋겠지만 꼭 반드시 있어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.

     

    팁을 드리자면, 40대 취업 절실하잖아요. 20대처럼 무엇을 다 갖추고 도전하기에는 현실적인 시간이 많이 부족합니다. 먼저 두드려 보는 것을 더 권해 드립니다. 실제로 제 주변에서도 자격증이나 관련 업무에 경력이 전혀 없었음에도 이력서를 50여 곳에 열심히 제출했고 결국 관리사무소에 취직하게 되었습니다. 다 갖추고 시작하시지 않으셔도 됩니다.

     

    실제 사례 (40대 취업 후)

    모든 일자리가 그렇지만 어떻게 근무하느냐가 더 발전할 수 있는 기회를 가져다줍니다. 예를 들면 누구나 첫 출근부터 다 알고 있는 게 아니라 배우면서 일을 하는데 시설유지 업무를 맡기게 된 제 지인은 성실하게 배우려고 하고 성실히 노력하면서 인정받게 되고 어느새 점차 중요한 업무들을 다루게 되었습니다.

     

    아파트 용역사업이라던지 이런 부분까지도 담당하게 되면서 비교적 큰 사업비가 오가게 됩니다. 내외부의 유혹도 많이 있기도 한데 이때 실수하는 분들도 많이 계십니다. 결론적으로 투명하고 공개적으로 업무처리하면서 지금은 관리소장 바로 아래 위치까지 올라가게 된 케이스도 있습니다. 연봉도 많이 올랐고요.

     

    주택관리사로 취업을 생각하고 있는 분들께 드리고 싶은 말씀은 너무 근무 조건을 따지는 것보다 일단 경력을 2~3년 쌓게 되면 자연스럽게 더 좋은 관리사무소로 이직할 수 있는 길들이 많이 열립니다. 아파트 단지가 많은 신도시 지역에 자리가 심심치 않게 나오니 유심히 살펴보시면 좋겠습니다.

     

     

    댓글(0)

    Designed by JB FACTORY